휴가모임

77 – 2007.08.03

갑작스럽게 모이게 된 우리들.
이천 테르메덴 불발, 이천 미란다 호텔 스파 불발, 중부CC 수영장 불발 후 겨우 찾은 깡 시골의 낯선 “남촌” 수영장.
입장하고 소나기가 몰아쳐서 겨우 30~40분 정도밖에 놀지 못했지만, 너무 재밌었다.

그럭저럭 맛있는 이천 쌀밥 정식과 불고기도 먹고…….
분위기 예술인 소마 미술관에서 커피랑 종환이가 사온 크리스피 크림도 먹고……

휴가 기간이었지만, 이렇게 함께 할 수 있어서 즐거움 작렬이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