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Brisbane

australia

동네 마트에 장보러 가서 치킨 베이크를 먹다가….

작년 오늘, 지구 반대편에서 친구놈들과 먹은 악어고기 버거가 생각났다.

어떤 곳에서 어떤 요리사가 어떤 과한 양념을 해도 파충류 고유의 맛는 절대로 없앨 수  없다는 것과 가격에 비해서 더럽게 맛없다는 기억 밖에 남지 않았지만….

그 와중에 낯선 곳에서 대낮에 맥주로 취하니 집에 두고 온 와이프와 딸래미가 무지 생각났었다. ㅠ_ㅠ

 

다시 찾은 30년…..

친구로 지낸지 30년이 다 되어가는 3명.

3명 중 한명은 나와 사소한 오해로 몇년 동안 서먹하게 지내다가….

작년 이른 여름 쯤, 3명 중 한명의 도움과 중재로  오해가 풀리고 다시 예전처럼, 초중고 때 조건없이 서로 친하던 사이로 돌아왔다.

어제 우리 집에 모여서 저녁을 먹다가…….

술이 과했는지….. ㅎ

셋이 옛날 이야기하고 울고, 다시 3명이서 친해져서 좋다고 울고 ㅋㅋㅋㅋ

와이프들은 도대체 이게 무슨 상황인지 이해를 못하고 ㅋ

셋이 모여서 이렇게 수다떨고 깔깔대고 추억을 이야기해서 좋아 눈물났지만….

 

나를 정말 울게 만들었던 것은, 잊었던 30년을 다시 찾았고 앞으로 더 즐거운 세월들이 우리 3명의 앞에 있기 때문이었다.

 

wine_beer

 

 

 

오늘 아침 정신을 차리고 보니…….

남은 것은  부엌에 널부러져 있는 술병들과 눈물 닦은 휴지들….ㅋㅋ

3명이서 많이도 먹었다.. 장하다. ㅋ

 

 

 

경우회 망년회

중, 고딩 친구놈들의 망년회 모임.

개인적인 사유로 몇명 못왔지만…. 모인 놈들 끼리라도 먹고 즐기고~

내년도 모임 테마는 “친해지길 바래” 이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


청담 새벽집, 살살 녹은 육회와 풍부한 육질의 꽃등심.










설악산 단풍놀이

쏠비치 라오텔 오션 뷰 입니다.

사진에도 있는  라오텔 앞 이스탄샤나 팔라오 같은 콘도들 보다는 확실히 뷰가 좋군요.

뭐~ 걔네들 보다는 높으니까~ ㅋ



설악산이 불타고 있습니다. ㅋ



뒷 배경도 타고 있네요. ㅋ


등반은 좀 부담되서, 케이블카라도 타고 설악산을 올라가보려고 합니다. ㅋ


케이블카 타고 쉽게 오른 설악산의 어떤 봉우리 정상.

좋다고 사진 찍었습니다. ㅋ


역시 신났습니다~



타들어 갑니다. 정말 멋지네요. ㅋ



설악산에서 내려와서, 쏠비치 바로 옆에 있는 수산항으로 갔습니다.

인심좋은 김선장 횟집에서 자연산 잡어 회와 함께 샤도네이를 마셨습니다. ㅋ

호텔방에 있는 아이스버킷도 가지고 가고, 집에서 들고온 화이트 와인 잔도 가지고 가고….

와인 좀 마셔도 되겠냐고 그랬더니… 흔쾌히 수락 후 먹다가 모자라면 수퍼에서 더 사서 드시라고… ㅋㅋㅋ 대단합니다. 인심~

화이트는 칠링이 되어야 한다고 얼음 물 좀 달랬더니… 얼음물은 없고 얼음은 있는데 드리겠다고. ㅋ

암튼 잘 먹고 왔습니다. ㅋ


먹기 좋은 와인 두개 가지고 갔습니다.

베라짜노 끼안티 끌라시코와 하라스 엘레강스…..

역시 둘다 예술이었습니다. =)

진한 오크향과 시가박스 향에 꽃향기를 올린 베라짜노.

그리고 진한 오크향과 시가박스 향에 초콜렛을 올린 엘레강스. ㅋ

같이 간 친구도 와인 매니아 인데, 역시 같은 것을 즐길 수 있어야 더 가까워 지는 듯 합니다. ㅋ



아침 조식을 먹고, 해변가로 산책을 나간 후 어김없는 점프 샷.

와이프가 찍었는데…. 항상 셔터를 일찍 누르네요.

교육 좀 시켜야 할 듯..ㅋ


이틀 동안 먹어치운 맛있는 음식들.

집에 오는 길에 들린 곤지암 최미자 소머리 국밥,

속초 실로암 수육, 막국수,

양양 수산항 자연산 회, 멍게, 문어 그리고 친구 부부가 정성스럽게 챙겨온 와인 안주들….. =)


설악산은 수학여행 이후에 처음이었고.

단풍 놀이만을 보러 산을 간 것은 태어나서 처음인 것 같은데.

정말 멋진 여행이었습니다. 왜들 그렇게 가을에 산에 가는지… 이유를 이제서야 알았네요.

맛있는 음식들과 우리 정말 잘 맞는 친구부부….

그리고 멋진 와인들…







1 of 3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