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쳤었나??

지인 중에….아내가 전업 주부인데 애 보는걸 너무 힘들어 해서….남편이 출근하기 전에 5시에 일어나 전 날 하루치의 설겆이를 모두 하고 때로는 반찬도 해놓고 출근 한다고 한다. 그게 힘들어 회사에 탄력 근무를 신청했다가 욕만 먹었다고…. ㅋㅋㅋㅋ

어머니께 애 둘을 모두 맡기고 우리 부부는 직장을 다닌다. 나는 때때로 애들 식습관 교육이나 밥 때가 되서 먹이는게 제대로 되지 않아보이면 어머니께 화도 내고 잔소리도 하는 내가 미쳤나??

애 둘을 그렇게 정성으로 부모들 보다 더 부모같이 키워주시는데, 크게 용돈을 드리는 것도 아니라 사실 거의 무료봉사를 하시는데, 매일 감사하다는 인사를 드리지는 못할 망정 화를 냈다는게 참…. 미쳤었나??

오늘부터라도 집에 들어가면 오늘 하루도 감사했다는 인사와 함께 효도해야지.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