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때 그 시절

드레스완 사무실로 출근하면서 듣던 라디오를 보내 그때 그 느낌이 생각난다.

지난 일이지만 참 재미나기도 했고 긴장되기도 했고….

택배 주문이 얼마나 들어왔을까? 긴장되는 마음으로 직원에게 물어보던 그 때 그 시절.

햇살이 따스나게 내리던 날들이었는데 맨날 매출 때문에 고민하던 그 때 그 시절.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