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프

오늘 만남까지 치면 두 번 만난 사람.

하지만 오늘 내가 느낀 깨닮음은 20년 지기와의 만남보다 더 컸다.

이 시간을 감사한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