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2호 50일에 오징어 통찜

이번 주말은 공주2호 채율양의 50일 파티를 했습니다.

특별한 메인 디쉬를 먹기 위해서 재래시장을 돌고 돌아 산오징어를 사왔습니다.

날 추운데 먼 고생인지 ;;;;

우여곡절 끝에 사온 산오징어를 찜통에 투하.

생각보다 반항심이 적은 애들 같았습니다. 처음엔 파닥거리더니 금새 포기하네요.

 

30분 정도 찌니 컬러가 변했네요. 거의 완성이 되어 갑니다.

중간에 있는 놈은 눈을 곱게 감고 있네요. ㅋㅋㅋㅋ

이 상태로 10분정도 더 뜸을  😉

 

 

완성되었습니다. ㅋ

캬~ 지금 생각해도 군침도네요. 멋지네요.

초장과 같이 먹으면 멋지고 신김치와 같이 먹으면 정말 예술입디다~ ㅋ

아무것도 안하고 그냥 찌기만 했는데도 이런 메인 디쉬가 완성되다니 정말 신기하네요 ㅋ

 

이런 좋은 날 와인이 빠질 수 없어서……. 엄선해서 한병 오픈했습니다~

가격대비 진짜 괜찮은 와인 중에 하나인 산타리타 리제르바 CS 2006 (Santa Rita reserva CS).

두잔 따라놨더니 부엌 가득히 오크향이 엄청 풍기네요.  6시쯤 오픈해서 자정까지 마셨는데도 힘을 잃지 않는 이 포도물. ㅋ

기회되시면 한번씩 사 드셔보세용~ 오크향과 민트향과 베리류 향이 주를 이룹니다. 바디는 미디엄 😉

4년 전 대량으로 구입했는데 이제 멜롯 한병 남았네요. ㅠㅠ

 

동생이 조카 50일 파티를 위해서 사 온, 티라미슈 케익.

그 뒤, 엄마 품에서 자고 있는 주인공. ㅋ

주인공인데 그냥 내리 자네요 계속 계속;;;;

돌잔치가 보통 이런 느낌이던데, 집에서 한 50일 만찬도 별반 다를께 없네요. ㅎㅎ

 

 

 

 

3 Comments

  1. 박성진 · February 5th, 2012

    아…군침이..그냥 아주..

  2. Hyunjung Jeon · February 5th, 2012

    첨 먹어본 통찜:) 넘 맛있었어ㅋ 또 해먹자앙~~^^*

  3. 김기완 · February 5th, 2012

    주말 별미로 진짜 딱인 듯 ㅋ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