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색

새벽 4시.

이 시간까지 사색해본 적이 언제였던가?

별별 잡생각이 나는구나.

허허허허…

 

 

Categorized: think

Tagged:

1 Comment

  1. 박실장 · July 30th, 2011

    사색의 힘은 크답니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