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기념일 20.SEP.2010

9월20일.

결혼한지 딱 1년이 되는 날 이었습니다.

어느 부부에게나 정말 중요하고 의미 있는 날임에 틀림없는데요~

우리는….. 9월 20일 앞뒤로 붙어있는 각자의 생일과 추석 명절, 그리고 가까운 일가 친척들의 생일로…..

화려하게 보내기에는, 정신적 물질적으로 매우 힘든 상황이네요. -_-;




추석 연휴 전날이라 일찍 퇴근한 와이프를 데리고 강남 교보문고 갔습니다.

아이폰 3GS 케이스를 사러 갔으나, 4G 용만 팔더군요.. 그래서 내꺼만 사왔네요. ;;;


교보문고 맞은 편에 Take urban 이라는 카페가 있는데… 커피가 아주 맛있더군요.

예약한 노보텔 식사시간까지 여유가 많아, 일단 여기서 커피를 마시고 휴식을 취했습니다~ ㅋ


노보텔 일식당인 슌미로 갔습니다.

식사를 주문하고 기대하면서 기다리는 중 입니다. =)


식사로 주문한 코스 요리 입니다.

그런데 생각보다 맞이 그리 좋지는 않더군요. -_-;

누가 사주면 모를까, 내가 지불하기에는 좀 아까운…..ㅋ


신혼여행에서 사온 와인을 가지고 와, 처음 소개팅 했던 홍대 와인바(와이너리)에서 마셨습니다~

미국 마이너에서 양조한 마이너 나파벨리 스테이지 코치 멜롯 2005 (Miner Napa Valley Stagecoach Merlot 2005)

멜롯도 이렇게 강한 타닌과 강건함을 가질 수가 있구나… 느낄 수 있는 와인인 것 같습니다.

시가 박스 향과 바닐라 향이 묘하게 섞여있고, 강한 타닌 뒤에는 멜롯 특유의 부드러운 목 넘김이 있는….

아주 괜찮은 와인이더군요. 오픈하고 3시간이 지났는데도 오픈 직후의 힘을 여전히 가지고 있었습니다. =)


10시가 훌쩍 넘어서 연락이 온 친구의 초대로…..홍대에서 상도동까지 이동.

방문 선물로 사간 아이스크림 케익이 결혼 기념일 축하 케익으로 돌변…. 노래까지 불렀습니다~

친구 와이프의 놀라운 요리 실력과 센스 있는 술 안주들….. 특히 새우 구이와 수제 소세지가 일품. ㅋ

칠레의 하라스 와인들을 아낌없이 줄줄이 오픈한 친구.

갈때 마다 너무 융숭한 대접을 받아서 다음에 또 초대를 받으면 우리집 냉장고를 통채로 들고 가던가 해야겠습니다. ㅋ


너무나 햄볶는 결혼 기념일 이었습니다. =)




15 Comments

  1. 노승 · September 24th, 2010

    흐음… 그래서 형수님 표정이 별로 안 좋았던 모양입니다.
    니껀 4G 내껀 3GS ㅎㅎㅎ;; 이래서 남편은 왠수인가봅니다…

    난 항상 새로운걸 찾아 헤메는 시크한 신개념 도시의 콜롬버스, 하지만 내 여자에겐 따뜻하겠지…

  2. 노승 · September 24th, 2010

    그나저나 선배님 요즘 왜이리 공손하세요???
    선배님 쓰신글 보고 있으면 철수와 영이 생각나요!!!

  3. RixK · September 24th, 2010

    @노승
    좀 그르냐? 흠….
    다시 원래대로 바꿔야할까…. 흠….

    그나저나..
    신개념 콜롬버스야. 선배에게도 좀 따뜻하거라.. ㅋㅋㅋ

  4. 아제 · September 24th, 2010

    아제 나 아이팟사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5. RixK · September 24th, 2010

    @가니
    그래. 사주께.
    돈 마니~~~벌면 ㅋㅋㅋ

  6. 아제 · September 24th, 2010

    ㅋㅋ 실시간이네ㅎㅎ 놀러가도돼???ㅎㅎ

  7. RixK · September 24th, 2010

    @가니
    웅~ 언제든지 놀러와 🙂

  8. 아제 · September 24th, 2010

    맛있는거사죠 ㅠㅠ 내일갈까 ?ㅋㅋㅋㅋㅋ

  9. RixK · September 24th, 2010

    @가니
    웅~그래.
    내일 아제 생일이니 양손 무겁게 오거라….
    ㅋㅋㅋ

  10. 아제 · September 24th, 2010

    지금 돈이없어서 얻어먹으로 가잖아 ~~!!!!!!!!!!ㅋㅋ
    아제생일이라서 내일 어디 가는거 아니야???ㅋ

  11. RixK · September 24th, 2010

    @가니
    양손에 든 물건이 5kg 미만일 시.
    현관문은 열리지 않을 것이니….
    ㅋㅋㅋㅋㅋㅋ

  12. 뿅뿅 · September 25th, 2010

    앗 테이크어반! 압구정에 있는건 종종 가봤는데 강남역근처에 아주 크게 지어놓은건 지나다니면서만 보고 아직 못가봤네요

  13. RixK · September 26th, 2010

    @뿅뿅님
    크고 좋은데… 엄청난 한가지 단점은….
    흡연석이 카페 입구에 널려있어서….
    카페를 들어가려면 유독가스를 일단 마셔줘야 된다는 것이 쫌~~~~~

    나중에 우리 살만큼 다 살고 가는 것도 괜찮을 것 같아요…ㅋㅋㅋㅋ

  14. 박실장. · October 9th, 2010

    일주년… 감축…
    특별함이 잘어울리는 커플이여서 저에겐 자랑이랍니다.

  15. RixK · October 10th, 2010

    @박실장
    매우 고맙다. ㅋ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